편지


그리운 편지

엄마에게


엄마 근혜야 오늘엄마를 거기에 두고왔는데 벌써 엄마가 보고싶어서 이렇게 또 편지해 또 갈께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