장례


장례정보

장례정보
장례정보 아이콘
장례절차

현대에는 3일장을 기본으로 합니다.

첫째날 절차

STEP01

운구(장례식장)

STEP02

수시

STEP03

고인안치

STEP04

빈소설치

STEP05

부고

STEP06

상식 및 제사상

장례절차

임종 및 운구

ㆍ 자택에서 사망 시 병원 또는 장례식장으로 이송한다

ㆍ 병원에서 사망 시 장례식장으로 이송한다

ㆍ 사망 후 차의차량을 이용하여야 한다

사망진단서(시체검안서)발급

ㆍ 사망진단서(시체검안서)는 의사가 발급해 준다

ㆍ 최소 7통 정도 필요하다

수시(유가족이 하기도 하고 장례지도사가 진행하기도 함)

ㆍ 고인의 옷과 몸을 바로 하여 수시(시신이 굳어지기 전에 팔과 다리등을 가지런히 하는 행위)를 한다

ㆍ 사잣밥 준비한다(메 3그릇, 나물 3가지, 엽전 3개, 짚신 3개, 상, 채반 준비)

ㆍ 사잣밥은 종교에 따라 생략하기도 한다

고인 안치(장례지도사가 진행)

ㆍ 장례식장 안치실에 고인을 안치한다

ㆍ 상주는 고인이 안치된 냉장시설에 대한 번호 및 필요에 따른 보관키를 인수받는다

빈소 선택 및 빈소 설치

ㆍ 영정사진 및 파일을 준비한다

ㆍ 문상객의 인원 등을 고려하여 빈소를 선택한다

ㆍ 종교별 기타 사항에 따라 빈소에 영좌를 설치한다(장례지도사가 진행)

장례용품 선택

ㆍ 수의 및 관 등 장례용품을 선택한다(미리 준비된 수의가 있으면 준비한다)

ㆍ 문상객 접대를 위한 접객용품을 선택한다(문상객의 인원에 맞는 메뉴 선택)

화장시설 예약

ㆍ 화장 시 인터넷으로 화장예약을 신청한다.(E-하늘 장사정보시스템 WWW.EHANEUL.GO.KR접속)

부고

ㆍ 부고장 양식 참조하여 부고장, 전화, 문자 작성 후 발송한다

ㆍ 호상이 업무를 진행하기도 한다

상식 및 제사상(제물)

ㆍ 고인이 살아계신 때와 같이 식사를 올린다

ㆍ 장례식장과 장례절차 상담 시 결정한다

둘째날 절차

STEP01

염습

STEP02

반함

STEP03

입관

STEP04

성복

STEP05

성복제

장례절차

염습 및 입관

ㆍ 유가족의 경우 계약된 장례용품을 확인하거나 고인이 생전에 준비한 수의를 사용하기도 한다.

ㆍ 염습 : 고인을 정결하게 씻기거나 소독하여 수의를 입히는 것으로 입관 전에 행하는 절차이다(장례지도사가 진행).

ㆍ 반함 : 반함은 고인의 입에 불린 쌀과 엽전 혹은 구슬을 물려 입안을 채우는 일로 현대에는 불린 쌀로만 반함하며, 상주, 상제, 주부, 복인 중 상주가 진행하되, 원하는 유가족은 고인에게 반함할 수 있다.

ㆍ 반함 순서 : 불린 쌀을 고인의 입안 우측 → 좌측 → 중앙 순으로 넣는다.

ㆍ 입관 : 고인을 관에 모시는 것을 말하며 입관이 끝나면 관보를 덮고 명정(고인의 관직이나 본관, 성명 등을 쓴 붉은색 깃발)을 발치 쪽에 세운다(장례지도사가 진행).

성복

ㆍ 성복 : 입관 후 정식으로 상복을 입는다는 뜻으로 상제(고인의 배우자, 직계비속)와 복인(고인의 8촌 이내의 친족)은 성복을 한다.

ㆍ 정통적 상복으로 굴건제복을 입는 것이 원칙이었으나 현대는 이를 고집할 필요는 없으며 돌아가신 직후 성복하기도 한다.

ㆍ 상복을 입는 기간은 장일까지 하되 상주, 상제(고인의 배우자, 직계비속)의 상장(가슴에 부착하는 리본)은 탈상까지 한다.

성복제

ㆍ 상복으로 갈아입고 제사 음식을 차린 후 고인께 제례를 드림

ㆍ 종교별 행사(성복제, 입관 예배, 입관 예절 등) 진행.

문상객 접객

ㆍ 성복이 끝나면 본격적으로 문상을 받는다.

ㆍ 상주, 상제는 근신하고 애도하는 마음으로 영좌가 마련되어 있는 방이나 빈소에서 문상객을 맞으며, 문상객이 들어오면 일어나서 곡을 하는 것이 일반적인 관습이다.

ㆍ 문상객에게 말도 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하나, 간단히 고마움을 표하는 것도 좋다.

ㆍ 상주, 상제는 영좌를 모신 자리를 지키는 것이 우선이므로 문상객을 일일이 전송하지 않아도 된다.

셋째날 절차

STEP01

발인식

STEP02

운구

STEP03

매장 화장

STEP04

장례 후 의례

장례절차
발인과 운구, 그리고 하관이 진행된다. 발인제는 유교적인 전통방식 이외에 각 종교 방식에 따른 의례가 진행된다. 또한 고인을 매장이나 화장의 방식으로 처리하고 귀가한 후에도 각자의 종교나 집안의 전통과 상황에 따라 반혼제를 드린다.
장례용품 및 장례식장 이용 비용 정산

발인 또는 영결식

ㆍ 영구가 집 또는 병원 장례식장을 떠나는 절차이다.

ㆍ 관을 이동할 때는 항상 머리 쪽이 먼저 나가야 하며(천주교의 경우 발이 먼저 나가는 경우도 있음) 발인에 앞서 간단한 제물을 차리고 제사를 올리는데 이를 발인제라 한다.

ㆍ 영결식은 고인의 신분에 따라 가족장, 단체장, 사회장 등으로 하는데 단체장이나 사회장의 경우 장의위원회가 구성되어 주재한다.

운구

ㆍ 발인제가 끝난 후 영구를 장지(화장시설)까지 영구차나 상여로 운반하는 절차이다.

ㆍ 장의차를 이용할 경우에는 영정, 명정, 영구를 실은 후 상주, 상제, 복인, 문상객의 순으로 승차하여 운구한다.

화장시설 도착

ㆍ 화장 서류(사망 진단(시체검안)서 1부, 주민등록등본 1부 등) 접수한다. ※ 상기 서류는 각 화장시설마다 상이할 수 있다.

ㆍ 화장로 운구.

ㆍ 필요시 종교별 위령제를 실시하기도 한다.

화장

ㆍ 사전 E-하늘 장사정보에서 예약된 시간과 화장로에서 화장한다.

분골

ㆍ 화장한 유골을 용기에 담을 수 있도록 뼈를 가루로 만들어 봉안 용기 또는 자연장 용기에 담는다.

ㆍ 자연장 용기 : 생분해성 수지, 전분 등 천연소재로 생화학적 분해 가능, 굽지 않은 토기 등으로 수분에 의해 형체가 허물어지는 것으로 규정되어 있으나 일부 자연장에서는 용기를 사용하지 않기도 한다.

화장 필증 인수

ㆍ 화장 후 화장 필증을 인수하여 봉안 시 관계자에게 제출한다.

봉안 또는 자연장

ㆍ 봉안 장소 : 봉안묘, 봉안당, 봉안탑 등

ㆍ 자연장 : 지자체에 설치된 자연장지(수목장림)를 이용한다.

사망신고시 : 시ㆍ읍ㆍ면장에게 30일 이내 신고

ㆍ 사망진단서 또는 시체검안서 등 사망의 사실을 증명하는 서류

ㆍ 신분확인(신고인, 제출인, 우편 제출의 경우 신고인의 신분증명서 사본)

ㆍ 사망자의 가족관계등록부의 기본 증명서(가족관계등록 관서에서 전산정보로 확인이 가능한 경우에는 제출 생략)

기타 보험금 청구 및 유족연금 성실 신고

ㆍ 각 보험사별로 제출서류가 상이하므로 확인한다.